• [이투데이]항암제 개발기업 메콕스큐어메드와 업무협약

    • 등록일
      2019년 11월 28일
    • 조회수
      597

혁신적인 신약개발 플랫폼 조성 통해 사업 다각화 나서

 

에이아이비트가 신약개발 바이오기업 메콕스큐어메드와 신약개발 플랫폼 조성을 위한 전방위적인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메콕스큐어메드는 혁신적인 항암치료제를 개발해 온 업체로서 표적항암제 및 투여경로변경 항암제 개발을 위한 임상을 서두르고 있다. 또한 다른 파이프라인인 관절염 소염진통제의 경우 올해 연말 임상시험 신청에 나서는 등 신약개발에 집중하고 있다.

 

특히, 다양한 약물에 적용할 수 있는 플랫폼 기술인 리포솜을 이용한 나노약물표적전달기술(Nano Drug Delivery System)을 개발 완료했다.

 

에이아이비트는 새로운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서 2018년부터 바이오 사업에 꾸준히 투자해 왔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에이아이비트의 기업 운영 노하우와 메콕스큐어메드가 보유한 뛰어난 바이오 분야 인적 인프라, 신약 및 플랫폼 기술이 시너지 효과를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메콕스큐어메드는 신약 개발 분야의 뛰어난 인원 구성을 갖추고 있다. 주요 경영진들은 화이자 등 글로벌제약회사에서 메디컬 디렉터를 역임하는 등 신약 개발을 진두지휘했던 경험은 물론, 의사면허를 보유해 환자의 요구도 구체적으로 파악하고 있다.

 

에이아이비트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메코스큐어메드와 신약개발 플랫폼을 개발하게 돼 향후 진행 과정에 대해서 큰 기대를 하고 있다”며 “바이오는 향후 당사의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메콕스큐어메드는 올해 7월 한국투자증권을 주관사로 선정하고 코스닥 상장을 위한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고종민 기자 kjm@etoday.co.kr 자세히보기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